찾아가는 시민소통실,“인천터미널에서 시민을 만나다”
찾아가는 시민소통실,“인천터미널에서 시민을 만나다”
  • 황문권 기자 <hmkk0697@hanmail.net>
  • 승인 2019.03.2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인천지방국세청 개청준비단과 함께 상담
▲ 인천광역시

[서울시정일보] 인천시는 지난 26일 인천지방국세청과 함께 인천터미널에서 시민의 시정 건의, 궁금한 점 등을 현장에서 듣고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민선7기는 지역 현안장소와 도서지역 등을 찾아가 현장에서 시민을 직접 만나 시정에 대한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 해결방안을 찾는 소통행정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찾아가는 시민소통실’은 인천터미널을 이용하는 불특정 다수 시민들을 상대로 생활불편 상담 등을 실시했다. 또한, 터미널을 이용하는 타 지역 사람들의 인천에 대한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자리였다.

다음 달 3일 개청하는 인천지방국세청과 함께 국세 상담, 인천지방국세청 개청 홍보를 했다. 인천지방국세청은 서울·중부·부산·대구·광주·대전에 이은 전국 7번째 지방국세청으로 인천·경기 서북부 지역의 12개 세무서를 관할한다.

이번 주요 상담내용은 일자리, 시민 안전보험 등 시정 일반사항 뿐 아니라, 증여·상속세, 국세까지 폭넓은 분야의 상담이 이루어졌고, 시민정책 네트워크, 시민토론회, 온라인 시민청원 등 시정 참여방법 등의 홍보물을 제작해 시민들에게 안내했다.

현장에서 1차 상담하며, 세부내용은 검토 후 유선, 필요 시 현장을방문해 답변할 계획이다.

민선7기의 핵심 키워드는 ‘소통’이다. 이종우 시민정책담당관은 “현장은 시민들의 작은 목소리도 들을 수 있는 곳으로, 우리 시는 최대한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함께 풀어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앞으로도 현장 소통, 시민토론회, 온라인 시민청원, 시민정책 네트워크, 공론화 위원회 등을 통해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 시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