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선미, 주목받는 이유
송선미, 주목받는 이유
  • 송채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3.1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선미 (사진=MBC)
송선미 (사진=MBC)

송선미 장자연과 무슨 사연?
송선미 SNS 계정 비공개로 전환
윤지오 송선미 진실을 말해줘야 한다

[서울시정일보 송채린기자] 배우 윤지오가 이미숙, 송선미에게 "진실을 말해줘야 한다"고 언급했다.

윤지오는 최근 방송된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故 장자연과 관련된 이야기를 하던 도중 송선미와 이미숙을 언급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장자연 사건을 정리하다 보면 30여명의 남자외에 이미숙· 송선미 이름이 자주 등장한다. 이유는 故 장자연이 활동하던 시기 같은 소속사 동료로 이미숙과 송선미가 있었다.

윤지오는 "당시 같은 소속사 동료 였던 이미숙· 송선미씨가 진실을 말해줘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윤지오는 "자연 언니와 의지하며 지냈는데 관련 종사자들의 소개자리가 비일비재했다. 또 위약금이 1억원이라 명시돼 있었다. 계약금은 300만원인데 위약금은 1억원인 너무나 터무니 없었던 금액이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나는 위약금을 내고 나갔지만 자연 언니는 그 돈을 낼 수 없는 상황이어서 계속 잡혀있는 상황이었다. 당시에 언니가 '너라도 나가서 다행이다'라고 했었다"라고 덧붙였다.

장자연은 2009년 29세의 젊은 나이에 성접대 리스트를 폭로하고 스스로 하늘나라로 갔다. 여성단체등은 "당시 동료였던 이미숙 송선미씨가 증언을 해주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현재 보도가 쏟아지고 있지만 송선미 당사자와 소속사는 침묵 중이다. 핵심은 송선미가 당시의 진실을 알았느냐 여부다. 이와 관련 송선미와 함께 언급된 배우 이미숙은 장자연에 대해 모르는 사람이라고 일축했다.

한편 송선미는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송선미는 1974년 충청남도 태안 출신이다. 1996년 SBS 슈퍼엘리트모델대회에서 2위로 입상하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송선미는 1997년 SBS 드라마 '모델'을 통해 본격적인 연기자의 길로 들어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