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석, 수사의 끝은 어디?
유인석, 수사의 끝은 어디?
  • 송채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3.16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사진=KBS)

[서울시정일보 송채린기자] 유인석씨가 가수 정준영에 성매매를 알선한 정황이 포착됐다.

15일 KBS는 승리와 함께 클럽 아레나에서 해외 투자자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유리홀딩스 대표 유인석씨가 정준영에 성매매를 알선한 정황이 카톡방 대화를 통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15년 정준영은 유 씨에게 자신의 주소를 올리고는 성매매 여성과 잠자리를 하고 돌려보내면 되느냐고 묻는다. 유 씨는 그렇다고 답하며 30분 안에 도착할 거라고 설명한다. 30분 정도 뒤 정 씨는 유 씨에게 '선물'이 왜 아직 오지 않느냐고 물어본다.

정준영은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원정 성매매를 했다는 정황도 전했다. 정준영이 2016년 4월 독일 베를린 여행 중 이종현에 성매매 여성들과 만났다고 답한 것. 현재 우리나라는 속인주의를 채택하고 있어 해외 원정 성매매 혐의가 확인되면 처벌이 가능하다.

한편 정준영의 카톡 대화방 곳곳에서는 정준영 이외에 다른 연예인들의 성매매 정황도 나타나 파문이 더욱 확산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