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유기농 실천 다짐 대회 실시
[광양시] 유기농 실천 다짐 대회 실시
  • 염진학 기자 <yuil0415@naver.com>
  • 승인 2019.03.15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관기관, 농업인 등 200여명 참여, 실천 다짐

[서울시정일보]  광양시는 지난 14일 농업인교육관에서 ‘2019 유기농 실천 다짐 결의 및 순회교육을 갖고 친환경 유기농업 실천과 논 타작물 재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다짐했다.

이날 교육에는 정현복 광양시장을 비롯해 전라남도 및 광양시 관계자, 유관기관, 농업인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다짐행사에서는 친환경농업인을 대표하여 광양시친환경연합회 김상연 사무국장과 친환경농업인 박혜진씨가 안전한 먹거리 생산과 건강한 흙 살리기로 생명의 땅 전남과 광양을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결의했다.

이날 교육에 참석한 정현복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시는 매년 친환경 농업부문에 50억 원 이상을 투자해 연소득 5천만 원 이상 농가 276가구, 연소득 1억 원 이상 농가가 133가구로 늘어나는 큰 성과를 거뒀다.”, “민선 6기에 이어 민선 7기에도 누구나 살고 싶은 부자 농촌 건설을 위해 755억 원 이상을 농업부문에 투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순회교육에서 강사로 나선 김기평 전남도 친환경정책팀장은 유기농업의 실천을 통해 소비자에게 신뢰받는 안전한 먹거리를 실현하여 농산물 가치를 제고해 나가야 한다.”라고 말했다.

논 타작물 재배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함으로써 쌀 공급 과잉문제를 해소하고, 쌀 재배 농업인들의 안정적인 소득보장을 도모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광양시는 전국 최초로 유기농 생태마을 1호로 지정된 마을이 탄생한 지역이며, ‘친환경 인증비율이 경지면적(5,108ha)대비 47%(2,409ha)로 전국 1위를 차지할 정도로 친환경농업이 어느 곳 보다 앞선 지역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