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미자, 이성친구 기준은?
사미자, 이성친구 기준은?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3.15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미자 (사진=KBS1 '아침마당')
사미자 (사진=KBS1 '아침마당')

사미자 배우자 이성친구 이해
사미자 남편 집에 있는 것보다 나가는게 낫다

[서울시정일보 김수연기자] '아침마당' 사미자가 이성친구 기준을 언급해 눈길을 끈다.

15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배우자의 이성친구 이해해 VS 이해 못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사미자는 "이 나이에는 마음이 넓어져야 한다"며 "초등학교 동창, 사회 친구들이 좀 많으냐. 그걸 가지고 이 나이에 따지고 그러느냐"고 말했다.

배우자의 이성친구를 '이해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사미자는 "집에서 죽치고 있는 것보다는 나가서 차라도 마시고 오는 것이 낫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남편도 이성친구가 좀 있는 편"이라고 했다.

이에 사미자와 함께 출연한 이만기는 "절대 이해 못 한다. 아내의 이성친구 용납 못 한다. 결혼하기 전엔 괜찮지만 결혼 후엔 안 된다"며 "나 역시 지인도 있고 동창도 있지만 이성친구는 없다"고 말했다.

신은숙 변호사는 "이성친구를 이해 못 하는 사람을 속 좁은 사람으로 몰면 안 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