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지진, 왜 자꾸 이런 일이?
포항 지진, 왜 자꾸 이런 일이?
  • 송채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2.10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상청)
포항지진.(사진=기상청)

[서울시정일보 송채린기자] 포항 지진 소식에 서울 시민들도 깜짝 놀랐다.

포항 지진은 10일 오후 12시53분쯤 발생했다. 이날 경북 포항시에서 50㎞ 떨어진 해역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한 데 이어 오후 2시12분쯤에는 45㎞떨어진 해역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또 다시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첫 번째 발생한 지진의 정확한 위치는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50㎞ 해역으로 북위 36.16, 동경 129.90이다. 발생 깊이는 21㎞로 추정된다. 이번 지진은 경북과 울산에서 최대진도가 Ⅲ, 강원과 경남, 대구, 부산 지역에서는 Ⅱ로 분석됐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이날 발생한 포항 지진이 원자력발전소에 미친 영향이 없다고 밝혔다.

한수원에 따르면 현재 가동 중인 고리 2, 3, 4호기와 신고리 1, 2호기 등의 발전소는 모두 정상운전 중이다. 아울러 이번 지진으로 지진경보가 발생한 원전은 없었다.

한수원은 원전에 미친 영향은 없지만 고리원자력본부에서 리히터 규모 1.98의 지진 측정값이 나타나 절차에 따른 시설점검을 실시 중이다. 이날 포항 앞바다에서 나타난 지진은 올해 한반도에서 발생한 지진 중 가장 강력한 규모였다.

한동안 잠잠했던 포항에서 다시 지진이 나면서 서울 시민들도 걱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